UPDATE. 2021-01-25 20:55 (월)
전주 노송동 '얼굴없는 천사' 올해도 어김없이 사랑을 전하러...
전주 노송동 '얼굴없는 천사' 올해도 어김없이 사랑을 전하러...
  • 정윤성
  • 승인 2020.12.29 15: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2000년 돼지저금통으로 시작된 전주 노송동 얼굴없는 천사

사랑이 올해도 어김없이 찾아왔습니다.

천사는 29일 오전 1124분께 전북 전주시 노송동주민센터 인근

삼마교회 건물 옆에 성금을 놓고 사라졌습니다.

이날 얼굴없는 천사가 기부한 성금은 7,0128,980원이며

이름도 직업도 알 수 없는 얼굴 없는 천사가 21년 동안 몰래 보내 준

성금은 총 738633150원에 달한다고 합니다.

성금은 사랑의 공동모금회를 통해 올해 코로나19로 더욱 힘든

지역의 독거노인,소년소녀가장 등 소외계층을 위해 사용될 예정입니다.

 

지난해 저로 인한 소동이 일어나서 죄송합니다.

코로나로 인해 힘들었던 한해였습니다.

이겨내실 거라 믿습니다.

소년소녀 가장 여러분

새해 복 많이 받으시고 건강하세요

감사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