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1-03-06 13:23 (토)
[지방선거 전망 - 임실군수] 3선 도전 심민 군수·민주당 후보 대결 양상
[지방선거 전망 - 임실군수] 3선 도전 심민 군수·민주당 후보 대결 양상
  • 박정우
  • 승인 2020.12.31 16: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진명, 박기봉, 심민, 정인준(위), 한병락, 한완수, 한인수(아래)
김진명, 박기봉, 심민, 정인준(위), 한병락, 한완수, 한인수(아래)

임실지역에서는 자천 타천으로 단체장 선거에 나설 후보는 7명이 거론되는 가운데 현 심민 군수와 민주당 후보간의 대결이 예상된다.

전북도의회 의원을 지낸 민주당 소속 김진명(57 전주대학원) 후보는 민주당교육연수원 부원장과 소설가로 현재 활동중에 있다.

남원부시장을 지낸 무소속 박기봉(66 전북대행정대학원) 후보는 지난 선거에서 패배 후 당선을 위해 왕성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임실군수 2선에 성공, 3선에 도전하는 심민(72 전주농고) 후보는 무소속을 고수, 군정활동을 통해 지원세력 확보에 주력하고 있다.

현 임실군산림조합장으로 활동중인 정인준(63 호원대) 후보는 민주당 소속으로 임실군의회 의장을 역임, 지지세 확보에 총력을 쏟고 있다.

민주당 한병락(66 서울대행정대학원) 후보는 도당 부위원장과 전 뉴욕부총영사 경력을 앞세워 지역사회 활동에 앞장서고 있다.

현 전북도의회 의원으로 부의장을 지낸 한완수(70 전주상고) 후보는 임실군의회 의장을 역임했으며 민주당 핵심후보로 주목받고 있다.

민주당 소속으로 전 전북도의회 2선 의원을 지낸 한인수(64 조선대) 후보는 오수한사랑의원에 근무하고 있으며 지역발전에 헌신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