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1-01-16 19:03 (토)
전북대·전주대, 올해 등록금 동결
전북대·전주대, 올해 등록금 동결
  • 백세종
  • 승인 2021.01.11 19: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대학교 전경.
전북대학교 전경.

전북대학교와 전주대학교가 2021학년도 등록금을 동결한다.

전북대는 최근 등록금 심의위원회를 열고 올해 등록금을 인상하지 않기로 결정했다고 11일 밝혔다. 전북대는 지난 13년간 등록금을 인하하거나 동결했다. 2012년에는 등록금을 5.6% 인하했다.

전북대는 코로나19로 더욱 가중된 사회적 고통을 분담해야한다는 목소리를 반영해 결정했다고 등록금 동결배경을 밝혔다.

전주대학교 전경
전주대학교 전경

전주대도 올해 등록금을 동결했다.

전주대는 지난 5일과 7일 2차에 걸쳐 등록금심의위원회를 통해 올해 입학금은 50%인하하고 수업료는 동결하기로 결정했으며, 10년 연속 인하 및 동결이라고 전주대 측은 밝혔다.

양 대학 관계자들은 “학생과 학부모들의 경제적 부담을 최소화하고 정부의 등록금 부담 완화정책에 따라 등록금 동결을 결정하게 됐다”며 “각종 프고르램 운영과 사업수주, 발전기금 모금등을 통해 부족한 재원을 마련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