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1-01-19 09:20 (화)
전북교육청, 교육현장 업무부담 경감 위한 선진 감사기법 도입
전북교육청, 교육현장 업무부담 경감 위한 선진 감사기법 도입
  • 백세종
  • 승인 2021.01.12 19: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1년 자체감사계획 마련… 맑은감사·예방감사·열린감사·지원감사 방점
김승환 전북교육감
김승환 전북교육감

전북도교육청(교육감 김승환)은 ‘2021년 자체감사계획’을 수립, 도내 유·초·중·고를 비롯해 직속기관, 교육지원청에 안내했다고 12일 밝혔다.

도교육청은 먼저 맑은전북교육추진단과 맑은 전북교육실무대책반 운영 내실화로 청렴 시책을 발굴하고 확산해 나갈 계획이다. 또 청렴취약분야인 시설공사, 현장학습, 계약, 학교급식, 방과후학교, 학교운동부에 대한 ‘책임관리제’ 운영을 지속한다.

자체감사결과 공개도 강화한다. 주요·반복 지적된 사례를 관련 부서에 통보하고, 일반화가 필요한 사례는 수시로 전파해 업무 개선과 유사사례를 예방한다는 취지다.

이와 함께 교육지원청 감사조직에 시설직 공무원 지원으로 사립유치원 및 사립중학교 시설 분야에 대한 재무감사 효율성을 높이고 농어촌 취약지역 및 소규모학교 등을 대상으로 집중 복무점검을 실시할 계획이다.

전문직렬 충원으로 K-에듀파인, NEIS, 업무관리시스템 등 전산시스템을 활용한 사이버 감사운영 체계도 구축한다.

감사자료 제로화 및 비대면 감사도 시범 운영한다. K-에듀파인 등으로 재무회계자료가 디지털화됨에 따라 일정 규모 이하 소규모 공립고등학교에 대해서는 ‘감사수감자료 제로화’를 시범 운영하고 쌍방향 의사소통이 가능한 줌(ZOOM), 구르미 등을 통해 비대면 감사를 진행한다.

도교육청은 적극행정 면책제도 활성화 및 사전컨설팅 제도 정착을 통해 적극적으로 일할 수 있는 공직문화도 조성할 계획이다.

또 감사업무 멘토링제 운영, 도교육청-교육지원청 상호 협력체제 확립, 자체감사활동 우수사례 평가회 등을 통해 감사담당공무원들의 전문성을 강화할 방침이다.

송용섭 감사관은 “급변하는 교육환경 변화에 적정하게 대응하고, 비리 근절과 엄정한 공직복무 확립을 통해 청렴한 전북교육 풍토를 조성해 나갈 예정”이라며 “주요정책의 현장 집행 실태를 확인하고, 정책 대안을 제시할 수 있는 감사행정이 구현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