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1-03-08 21:19 (월)
김제 공덕면·만경읍 오리농장서 조류인플루엔자(AI) 확진
김제 공덕면·만경읍 오리농장서 조류인플루엔자(AI) 확진
  • 엄승현
  • 승인 2021.01.17 18: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16일 김제시 공덕면 육용오리 농장서 AI 확진, 오리 1만 4000마리 살처분
17일 김제시 만경읍 육용오리 농장서도 AI 확진 일대 3km 19만마리 살처분 예정
이미지=클립아트코리아
이미지=클립아트코리아

김제 공덕면 육용오리 농장과 김제 만경읍 육용오리 농장에서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가 확진됐다.

17일 전북도에 따르면 김제 만경읍 육용오리 농장은 오리 3000마리를 사육 중이며 지난 16일 AI 확진 판정을 받은 공덕면 오리농장으로부터 5km 떨어져 있던 농장이었다.

방역기관인 전북도는 김제시 공덕면 오리농장으로부터 반경 10km 내를 예찰 지역으로 지정하고 검사를 진행하던 중 김제 만경읍 오리농장에서 AI 항원을 검출했고, 사육 중인 오리 3000마리를 살처분 할 예정이다.

또한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류로 확진됨에 따라 반경 3km 이내 가금농장 5호 19만마리에 대해 예방적 살처분을 실시할 예정이다.

아울러 반경 10km 내 가금농장 9호 81만마리는 30일간 이동제한과 함께 긴급 일제검사를 받게 되며 발생지역인 김제시 모든 가금농장은 7일간 이동이 제한된다.

박태욱 전북도 동물방역과장은 “가금 농가는 인근 소하천·농경지 등 방문하지 말고 방역 조치에 철저를 기해달라”며 “사육 가금에서 이상 여부 확인 시 즉시 1588-4060으로 방역 당국에 신고해 줄 것”을 당부했다.

한편 전북도는 김제시 공덕면 오리농장에서 키우던 오리 1만 4000마리를 살처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