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1-02-25 10:47 (목)
올해 상반기 전북 교통망 구축 분수령… 경제 논리보다 지역균형발전 촉구
올해 상반기 전북 교통망 구축 분수령… 경제 논리보다 지역균형발전 촉구
  • 천경석
  • 승인 2021.01.17 18:51
  • 댓글 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 상반기 교통망 구축 분기점, 전주-대구 고속도로 신설, 전주-김천 철도 연결 등 중점
2차 고속도로 5개년 계획, 제5차 국도·국지도 5개년 계획, 제4차 철도망 구축계획 등 앞둬
경제성 따질 경우 불리, 공동 추진하는 지역(대구경북, 광주전남) 정치권 연계 필수

올 상반기가 전북도 발전을 위한 광역교통망 구축에 분수령이 될 전망이다.

중장기 국가계획인 제2차 고속도로 5개년 계획과 제5차 국도·국지도 5개년 계획, 제4차 철도망 구축계획 등이 올해 상반기에 확정된다. 전북도는 이를 위해서는 도내 정치권뿐 아니라 대구·경북, 광주·전남 등 지자체 및 정치권과 공조한다는 계획이다.

전북도는 올해 건설교통 부문 중점 추진 과제로 전주-대구 고속도로 신설과 전주-김천 철도 연결 등을 선정하고, 총력을 기울일 방침이다.

‘전주~대구 고속도로’와 ‘국도 77호선 노을대교’ 등에 대해 올해 4월께 확정되는 제2차 고속도로 5개년 계획(‘21~‘25)과 제5차 국도·국지도 5개년 계획(‘21~‘25)에 반영할 구상이다.

전주-대구 고속도로의 경우 전주와 무주, 성주, 대구를 잇는 동서 3축 고속도로로, 최종적으로는 새만금부터 포항까지 연결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새만금-포항 동서 3축 고속도로 연장선에 있는 전주-대구 고속도로 중 새만금~전주 구간은 지난 2018년 착공에 들어갔으며, 포항~대구 구간은 2004년 개통됐다. 다만, 미개통 구간인 전주~무주(42㎞), 대구~무주(86.1㎞) 구간 연결을 지속 건의하고 있지만, 경제성을 이유로 사업 추진이 지지부진한 실정이다.

아울러 전북도는 내륙을 잇는 전주-김천 철도망 구축과 전라선 고속철도 직선화 사업도 추진한다. 전주-김천 철도는 지난 20여 년간 지속적으로 요구해 온 사안으로, 동서 교류 활성화뿐만 아니라 새만금개발사업이 완성되면 승객과 화물 수송이 급증할 것으로 예측된다.

 

해당 사업이 제대로 추진하기 위해서는 오는 6월 확정·고시되는 제4차 국가철도망 구축 계획에 포함돼야 한다. 계획에 포함되면 예비타당성 조사 신청을 시작으로 사업이 본격화할 전망이다.

다만, 전북 교통망 구축을 둘러싼 사업 추진에 있어서 가장 큰 걸림돌은 경제적 타당성이다. 상대적으로 기반 시설이 부족한 전북도는 정부가 추진하는 대형 SOC 구축 사업에서 경제적 잣대를 들이댈 경우 선정이 쉽지 않다. 전북도는 다른 시·도와 협력을 통해 국토부 설득에 공을 들이고 있지만, 실제 전주-대구 고속도로를 함께 추진하는 대구·경북에서는 이미 경제적 타당성을 이유로 대구-성주 구간(19㎞)을 분리해 우선 건설하도록 추진하려 하는 상황으로 알려졌다.

이 때문에 경제적 타당성이 아닌, 정부가 추진하는 국가균형발전 기조에 맞도록 설득 작업이 필요하고, 무엇보다 정치권의 협조가 중요한 시점이다. 정부 정책 기조에 맞게 지역 낙후도가 가장 낮고 교통 투자에서 소외돼 온 전북과 경북을 잇는 교통망 건설을 통해 국가균형발전과 지역경제 활성화의 두 마리 토끼를 잡아야 할 시기라는 평가다.

전북도 관계자는 “인근 시도와 연계하는 고속도로나 철도 등은 대구·경부이나 광주·전남과 공동 대응해서 반영되도록 할 계획”이라며 “경제적 타당성이 높게 나오지 않아 어려움은 있지만, 정책적으로 꼭 필요한 사업인만큼 인근 시·도, 정치권 등과 함께 공동 대응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5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ㅉㅉ 2021-01-18 16:53:26
어차피 기재부에서 불가하다고 결정내릴거 뻔하다. 있는 고속도로나 잘타고다녀라. 무슨놈의 교류가 많다고 지랄하나. 지금 함양-울산선도 짓는판에 이미 대구-무주는 경제성에서도 밀렸다. 그리고 전주-김천 철도는 뻔할뻔짜고 이거 개통하면 100퍼 쓸데없는철도라고 손가락질 받을거다. 하여간 무식한 송하진하고 그 전북도민들 ㅉㅉ 앞으로 인구절벽인거 고려안하고 무작정 짓다간 유지관리도 못할거다. 있는거나 잘써라.

민원 2021-01-18 10:23:34
우선 전주-진안-무주 직선으로 고속도로 신설해라. 무주-성주 고속도로는 국토중심부 동서교류의 심장이다. 전주-김천 동서연결철도는 경상,충북,강원권에 직접 교류되는 물류 중심지다. 진안,무주 인구소멸 걱정마라. 충호도 연방시 인구 기하급수 증가한다.

짜샤 2021-01-18 07:56:41
전북 ~ 경북선은 오래전부터 계획된 철도 고속도로 교통계획이다.
정신이 이상한 머저리의 댓글에 흔들리지 말자.
그리고 짜샤 ~~ 멍청하게 쓰리 ~~
전남 광주에나 신경 써 ~~

ㅉㅉ 2021-01-17 22:57:08
앞으로 인구절벽이다. 진안, 무주는 장담하는데 20년후 1만명대로 떨어지고, 아무리 고속도로 지어봤자 인구유출에 빨대현상만 심화될걸? 그리고 지금 문재앙이 돈을 너무 뿌려서 기재부에사 안된다고 할거 뻔함.
전북과 경북은 애초 교류가 빈번하지도 않고, 이제와서 동서화합?? 선거때마다 호남당, 영남당 이지랄하면서 무슨.
웬만하면 익산-장수선, 함양-울산선 or 88선이나 잘쓰자.
전주-김천 철도는 왜 필요함? 공사비도 못건지고, 공기수송할건데. 또, 순천에서 창원까지 경전선타고 창원에서 부전까지 신규철도타면 빨라질건데.

glocaler 2021-01-17 19:18:19
전주 무주구간 고속도로는 이미 지도상구간은 건설된 기존 루트네요. 새로 조사해서 반영해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