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1-04-18 19:40 (일)
전북도,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연장… 5인 이상 모임 금지, 대면예배, 카페 내 착석 제한적 허용
전북도,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연장… 5인 이상 모임 금지, 대면예배, 카페 내 착석 제한적 허용
  • 천경석
  • 승인 2021.01.17 18: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18 ~ 1.31. 2단계 연장 조치
업종 간 형평성 문제 해소에 초점

전북도는 정부의 사회적 거리 두기 연장 발표에 따라 18일 0시부터 31일 24시까지 현 사회적 거리 두기 2단계를 2주간 연장한다.

이번 연장 조치에 더해 업종 간 형평 문제 해소를 위한 시설별 방역수칙을 보완했다. 매장 내 착석·취식이 금지됐던 카페의 경우 21시까지 이용이 가능해졌고, 종교시설의 경우도 좌석 수의 20% 이내에 대면 예배가 가능해졌다.

전북도는 정부안대로 현재 유행의 주요 원인인 개인 간 접촉을 최소화하고, 요양원·병원, 종교시설 등 고위험시설에 대한 방역 관리는 계속 강화한다는 방침이다.

5명부터 사적 모임 금지와 식당 등 다중이용시설에 5명부터 예약 또는 동반 입장 금지는 유지된다. 방문판매 등 직접판매홍보관과 실내체육시설, 노래연습장 등도 21시 이후 운영 중단이 계속된다.

종교시설은 좌석 수 20%까지 대면 예배·미사·법회·시일식이 허용하지만, 종교시설 주관의 모임·식사는 금지된다. 카페는 2단계 조치에 따라 기존 포장과 배달만 허용됐지만, 식당과 동일하게 21시까지 매장 내 착석과 취식이 가능해졌다. 머무르는 시간은 1시간 이내로 강력 권고할 예정이다. 스키장 등 겨울스포츠 시설의 경우 내부 식당 등 부대시설 집합 금지를 해제하고, 이 가운데 식당과 카페는 일반 식당·카페 방역수칙을 동일하게 적용한다.

송하진 전북도지사는 “코로나19가 다시 증가 추세로 돌아선다면 사태 진저에 더 많은 어려움이 예상되는 만큼 긴장 상태를 유지해달라”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