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1-03-04 20:19 (목)
전북도, 임산부 친환경 농산물 지원사업 도내 전역으로 확대
전북도, 임산부 친환경 농산물 지원사업 도내 전역으로 확대
  • 엄승현
  • 승인 2021.01.18 19: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재용 전북도 농축수산식품국장
최재용 전북도 농축수산식품국장

전북에 거주하는 임산부는 누구나 지역 친환경농산물을 싼 가격으로 이용할 수 있게 됐다.

전북도는 18일 전주, 군산, 익산, 순창 등 4개 시·군에서 시범 운영한 임산부 친환경농산물 꾸리 지원사업을 올해부터 도내 전 지역으로 확대한다고 밝혔다.

임산부 친환경농산물 꾸러미 지원사업은 자부담 9만 6000원을 납부하면 연간 48만 원 상당의 친환경 농산물을 공급받는 정책이다.

지원대상은 도내 거주 중인 임산부 또는 출산한 지 1년을 지나지 않은 산모다.

신청 기간은 오는 2월부터 각 읍면동 주민센터 또는 임산부 친환경농산물 쇼핑몰을 통해 가능하다. 다만, 한정된 예산으로 인해 선착순으로 지원할 예정이라고 도는 전했다.

아울러 전북도는 지난해 시범사업을 통해 얻은 임산부들의 의견을 올해 사업에 적극 반영했다.

우선 코로나 확산방지를 위해 온라인 비대면 신청방식을 올해부터 도입했다. 또한 임산부들이 선호하는 유기수산물 인증받은 미역과 유기가공식품(요거트, 과일즙 등)을 필수품목으로 포함해 임산부들의 만족도를 높였다.

최재용 전라북도 농축산식품국장은 “친환경농산물을 구매하는 일은 내 가족의 건강증진은 물론, 후손들이 살아갈 환경도 보전하는 의미 있는 소비행위다”며 “도내 거주하는 임산부들은 서둘러 신청을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