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1-03-05 09:49 (금)
치매 어머니 살해한 비정한 딸
치매 어머니 살해한 비정한 딸
  • 최정규
  • 승인 2021.01.19 19: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익산경찰서, 구속기소 의견 검찰 송치

치매에 걸린 어머니와 말 다툼 끝에 살해한 50대 딸이 경찰에 붙잡혔다.

익산경찰서는 존속살해 혐의로 A씨(54)를 구속기소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했다고 19일 밝혔다.

A씨는 지난 14일 오전 11시 40분께 익산에 위치한 자신의 자택에서 어머니 B씨(81)를 살해한 혐의를 받고 있다.

A씨는 경찰 조사에서 “어머니와 말 다툼을 벌이다가 밀쳤는데, 장롱에 머리를 부딪쳐 숨졌다”고 진술했다.

하지만 사건 직후 검시 소견에서 질식사 정황이 나왔으며, 부검 결과에서도 어머니 B씨에게서 목이 졸린 흔적이 발견돼 경찰은 A씨가 B씨를 살해한 것으로 봤다.

평소 A씨는 B씨와 자주 말 다툼을 벌였으며, 사건 당일에도 A씨는 “어머니가 괴롭힌다”며 112에 신고했던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 관계자는 “당초 A씨의 진술과 부검결과가 달라 유력한 살해 용의자로 특정하고 구속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