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1-03-05 22:35 (금)
안철수, 국민의힘 입당 않고 통합경선 제안… 당 지도부는 “수용불가”
안철수, 국민의힘 입당 않고 통합경선 제안… 당 지도부는 “수용불가”
  • 김윤정
  • 승인 2021.01.19 19: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철수 전 의원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가 국민의힘에 입당하지 않는 조건에서 야권후보 단일화를 제안했다.

안 대표는 19일 국회서 기자회견을 열고 “개방형 경선 플랫폼을 국민의힘 책임 하에 관리하는 방안까지 포함해서, 가장 경쟁력 있는 야권 단일 후보를 뽑기 위한 실무 논의를 조건 없이 시작하자”고 요청했다.

그러면서 “오픈 경선플랫폼에 누구든 참여할 수 있게 하고 누가 단일 후보로 선출되더라도 단일 후보의 당선을 위해 앞장서서 뛰겠다고 대국민 서약을 하자”면서“저는 어떤 결과든 승복 할 것”이라고 약속했다.

국민의당 당적을 유지한 채 국민의힘 경선에 참여하겠다는 안 대표의 발언에 국민의힘 지도부는 부정적인 입장을 표명했다.

김종인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은 이날 오후 기자들과 만난 자리에서 “안 대표가 제안했다고 우리가 무조건 수용할 수는 없다”고 발언했다.

주호영 원내대표는 “국민의힘 당규에는 당원만 경선에 참여하도록 규정돼 있다”고 선을 그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