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1-02-27 17:45 (토)
김승환 전북교육감 “저의 국정원 사찰 정보파일 공개 부실, 강한유감”
김승환 전북교육감 “저의 국정원 사찰 정보파일 공개 부실, 강한유감”
  • 백세종
  • 승인 2021.01.21 19:53
  • 댓글 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 교육감 자신과 관련돼 있는 국정원 사찰 정보 3건으로 받아
공개범위도 일부, 중간에 김승환 이라는 것으 빼곳 전혀 내용 없어
자신이 2017년 서울중앙지검 당시 수사검사가 보여줬던 사찰기록도 없어
김승환 교육감
김승환 교육감

김승환 전북도교육감이 국정원을 상대로 한 불법사찰 정보 공개 청구 결과에 대해 강한 유감을 표했다.

21일 김 교육감 등에 따르면 김 교육감은 자신과 관련돼있는 국정원 사찰 정보가 3건이라는 변호인의 전화연락을 받은 후 PDF로 된 문서파일을 이메일로 받았다.

국정원 사찰파일은 지난해 11월 대법원의 정보공개 판결에 따른 것으로 태스크포스(TF)를 통해 정보공개 청구에 대응하고 있다.

앞서 김 교육감을 포함한 18명으로 구성된 시민사회단체 ‘내놔라 내파일 시민행동’은 국정원이 수집하고 작성한 사찰성 정보파일의 공개 및 폐기를 요구해왔다.

전날 국정원은 ‘내놔라 내파일 시민행동’의 정보공개 청구에 대해 63건을 공개 결정하고 당사자들에게 어제 등기 우편으로 발송했고, 김 교육감은 3건이 대상이었다.

그러나 김 교육감은 자신이 받은 사찰파일이 맨 앞장의 공개이 범위 중 ‘일부’라고 체크표시가 돼있고, 중간에 ‘김승환’이라고 쓴 것을 빼고는 공개한 사찰 기록이 전혀 없었다고 불만을 표했다.

그러면서 자신이 지난 2017년 11월 21일 서울중앙지검에 출석해 참고인 조사를 받을 때 수사검사가 자신에게 보여줬던 사찰기록도 공개하지 않았다고 주장했다.

당시 사건은 우병우 전 민정수석의 지시를 받아 국정원이 저를 사찰한 기록이었다고 김 교육감은 주장했다.

김 교육감은 페이스북에 “이번 공개를 보고 한마디가 생각났다. ‘국정원은 국정원이다’이다”며 에둘러 국정원의 정보 비공개에 대한 불만을 토로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탈호남이주비내놔 2021-01-21 23:15:02
갱상도는 요직에 공무원을 양성시켜 등용시키기 위해서 스파르타식으로 교육한다.

저 덜떨어진 전북 데모꾼은 열린 교육 운운하면서
밥보다 민주주의에 갈아 넣을 미래의 데모꾼에만 혈안이 돼 있다.

지 자식은 떵떵거리며 살면서

쓰레기 교육감~~!!!

전라도 호남 교육 방식은 아직 1차 산업혁명 시기 때처럼 해야 맞다~~!!! 빡시게
갱상도는 4차 산업인데도 스파르타다.

결과적으로 지역 예산과 일자리를 봐라~~~~~~지역 출신 요직 공무원들이 어떤 역할을 하는지

건지 2021-01-21 22:01:21
전혀 개혁적이지 않은 인물
12년동안 교육개혁을 위해 무엇을 했나
교육개혁 하라고 뽑았더니 개혁 흉내만 내고 한심하다 한심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