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1-02-24 20:24 (수)
전국 아파트와 주택가 돌며 빈집털이한 20대
전국 아파트와 주택가 돌며 빈집털이한 20대
  • 최정규
  • 승인 2021.01.21 19: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국을 돌며 상습적으로 빈집을 떨어 온 일당이 경찰에 덜미를 잡혔다.

전주완산경찰서는 특수절도 혐의로 A씨(25)와 B씨(25)를 검거해 조사 중이라고 21일 밝혔다.

A씨 등은 지난 8일 오후 9시께 전주시 완산구 효자동의 한 아파트에 베란다 창문으로 침입해 귀금속과 현금 등 1000여만 원 상당의 금품을 훔친 혐의를 받고 있다.

이들은 빈집 여부를 확인한 뒤 이 같은 범행을 벌인 것으로 알려졌다.

친구 사이인 이들은 부산과 울산, 포항, 대구, 수원 등 전국을 돌아다니며 비어 있는 아파트와 주택 등을 대상으로 총 10여 건의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파악되고 있다. 현재 파악된 피해 금액 만 1억여 원이 넘는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CCTV 추적 등을 통해 이날 경기도 오산의 한 모텔에 숨어 있던 A씨 등을 검거했으며, 이들을 상대로 여죄와 함께 훔친 귀금속 처리 여부 등에 대해 조사하고 있다.

경찰은 조사가 마무리되는 대로 이들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할 방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