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1-03-03 22:50 (수)
전북광역자활센터, 자활생산품 설 선물 판매 나서
전북광역자활센터, 자활생산품 설 선물 판매 나서
  • 천경석
  • 승인 2021.01.24 19: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직한 생산, 친환경, 빠른 유통, 가격 경쟁력, 착한소비가 특색
위에서부터 군산 맛깔난푸드 김부각, 고창 고인돌청정두부(두부과자), 부안콩마을 라이스쿠키.
위에서부터 군산 맛깔난푸드 김부각, 고창 고인돌청정두부(두부과자), 부안콩마을 라이스쿠키.

전북도와 전북광역자활센터, 사)한국지역자활센터협회 전북지부가 도내 지역자활센터에서 직접 생산?가공한 생산품을 설 선물로 판매한다.

자활생산품은 정직한 생산, 빠른 유통, 품질대비 저렴한 가격 등으로 믿고 사용할 수 있는 것이 장점이다.

기존에는 설 명절 장터와 시·군 순회 장터 등에서 판매가 이뤄졌지만, 올해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해 해당지역자활센터나 전북광역자활센터 홈페이지를 통해 자활생산품을 구매할 수 있다.

올 설 명절 선물은 군산지역자활센터 맛깔난푸드(김부각, 커피 드립백 세트), 고창지역자활센터 고인돌청정부두(두부과자), 부안지역자활센터 부안콩마을(누룽지, 라이스쿠키) 사업단과 진안지역자활센터 나눔푸드(홍삼류) 자활기업 등에서 물품을 판매 중이다.

자활생산품은 온라인 판매뿐만 아니라 협동조합, 상시 판매장을 통해 구입 할 수도 있다.

전북도 관계자는 “이번 설은 작은 선물이 자활사업에는 큰 힘이 될 수 있다는 것을 보여주는 명절이 되었으면 하는 바램”이라면서 “평상시에도 자활생산품 판매가 많이 이루어져 저소득층의 자활을 앞당기는 계기가 되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