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1-03-07 19:29 (일)
적십자 전북지사, 도내 취약계층에 마스크 111만장 전달
적십자 전북지사, 도내 취약계층에 마스크 111만장 전달
  • 김태경
  • 승인 2021.01.27 19: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적십자사 전북지사(회장 이선홍)는 코로나19가 지속되면서 어려움을 겪는 도내 재난취약계층을 위해 총 111만3000장의 마스크를 전달했다고 밝혔다.

이번 지원활동을 통해 제이애스(대표 황석진)·제이에스테크(대표 이연서) 기증 마스크 50만장과 한국도로공사(대표 김진숙) 기증 마스크 61만3000장을 더해 총 111만3000장을 배포했다.

이중 한국도로공사 기증 마스크 50만장은 코로나19 상황이 심각했던 지난 연말 행정기관을 통해 기초생활수급자·차상위계층·사회복지시설 등 방역 취약계층에 먼저 지원됐다.

제이애스·제이에스테크와 한국도로공사 기증 마스크 총 61만3000장은 집단감염 취약시설 및 고위험시설인 노인요양원과 지역아동센터 등에 전달한다.

대한적십자사 전북지사는 코로나19 유행과 혹한기가 겹쳐 고통받고 있는 재난취약계층을 위해 이달 초 온열매트 300매를 지원했다. 코로나19 비상식량 2000세트는 이달까지 지원할 예정이다.

이선홍 지사회장은 “코로나19로 더욱 힘든 겨울을 보내고 있을 취약계층이 고통에서 벗어나 희망을 찾을 수 있길 바란다“며 ”적십자는 항상 도민을 위해, 고통이 있는 곳에 가장 먼저 달려가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