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1-04-20 09:32 (화)
남원시, 희망키움가게 2호점 ‘미태리’ 개점
남원시, 희망키움가게 2호점 ‘미태리’ 개점
  • 신기철
  • 승인 2021.02.03 19: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회적협동조합 남원지역자활센터(센터장 임충근)는 3일 근로 능력이 있는 저소득층의 자활을 돕기 위한 자활사업단 ‘미태리’(Mitary)를 개점했다.

남원 ‘미태리’(남원시 용성로 168 소재)는 공정거래위원회가 지정한 착한 프랜차이즈 170개 업체 중 파스타 브랜드로 가장 가성비와 맛이 좋은 외식업체로 최근 빠르게 확산 중인 가맹점이다.

지난해 하반기부터 준비에 들어가 이번에 오픈한 미태리는 양질의 교육과 실습을 이수한 5명의 자활근로자가 참여하고 있다.

이 중 4명이 청년 자활근로자로 미태리는 추후 설립요건 충족 시 자활기업으로 창업하게 된다.

남원시가 지역자활센터에 위탁 지원하는 자활사업에는 사회적농업, 카페, 농촌환경개선, 돌봄 등 7개 사업단에 총 66명의 자활근로자가 참여하고 있다.

사업유형에 따라 자활장려금 또는 자립성과금 지원을 통해 저소득의 자립에 큰 도움을 주고 있다.

조환익 남원시 주민복지과장은 “시는 자활사업단의 유형다변화를 꾀하고 향후 취약계층의 꿈을 실현하는 자활사업단 개점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겠다”며 “저소득층 계층의 성공적인 자립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