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1-03-01 12:35 (월)
김제시, 유망중소기업 3개사 지평선산업단지 투자유치 확정
김제시, 유망중소기업 3개사 지평선산업단지 투자유치 확정
  • 최창용
  • 승인 2021.02.22 20: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렉스젠(주)·트라웍스(주)·(주)비엔케이 등 총 83억 원 투자 70여 개 일자리 창출 기대

유망 중소기업인 렉스젠(주)(대표 안순현)과 트라웍스(주)(대표 김선미), ㈜비엔케이(대표 최원석) 등 3개사가 지평선산업단지 내 1만3884㎡(4200평)에 투자를 확정했다.

22일 김제시 투자유치과에 따르면 이번 3개사는 83억 원 규모의 투자협약과 함께 분양계약을 체결해 일자리 70여 개를 새롭게 창출할 것으로 보여 지역경제 활성화를 기대하고 있다.

렉스젠(주)는 2020년 한 해에만 발명의 날 동탑산업훈장과 한국국제발명전시회 금상을 받는 등 높은 기술력을 인정받고 있는 기업으로, 지평선산단 3848㎡ 부지에 25억 원(고용 20명)을 투자하여 무인교통감시장치 등의 구조물 생산을 위한 제조라인을 새롭게 구축할 예정이다.

2019년 설립된 ㈜비엔케이는 수입에 의존하던 교량점검차에 대해 국내 교량 여건에 맞는 설계 및 제작 기술력으로 늘어난 수주물량의 원활한 공급을 위해 지평선산단 6226㎡(투자액 45억원, 고용 42명)에 투자를 결정했다.

또한, 2018년 전라북도 유망중소기업 인증을 받은 바 있는 트라웍스(주)도 이번 투자를 통해(부지 3810㎡, 투자액 13억원, 고용 10명) 교통신호등 폴 등의 제작을 위한 라인을 추가로 구축 기업 성장의 발판을 마련해 나갈 예정이다.

박준배 김제시장은 “어려운 경제여건에도 불구하고 지평선산업단지 투자를 결정해 준 3개 기업에 감사를 드린다”며 “김제시와 함께 3개 기업 모두가 동반 성장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에 투자를 확정한 3개 기업은 올해 공장을 준공 본격 가동에 들어갈 계획이다. 이번 계약을 통해 지평선산업단지의 분양률은 94.5%에 이르게 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