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1-04-18 19:40 (일)
신영대 與 대변인, “야당의 ‘오락가락 백신정쟁’ 유치하다. 이명박·박근혜 정부 불법사찰 규명이 우선”
신영대 與 대변인, “야당의 ‘오락가락 백신정쟁’ 유치하다. 이명박·박근혜 정부 불법사찰 규명이 우선”
  • 김윤정
  • 승인 2021.02.24 20: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영대 후보
신영대 대변인

더불어민주당 신영대 대변인(군산)이 24일 논평을 내고 “이명박·박근혜 정부 시절 국정원이 자행한 불법사찰에 대한 명백한 진상규명이 우선”이라며“국민의힘은 오락가락 백신 정쟁을 중단하고, 백신접종과 민생회복을 위해 협력하라”고 비판했다.

신 대변인은 이날 현안 서면브리핑을 통해 “‘문재인 대통령 백신 1호 접종’ 주장은 유치하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그는 “코로나19로 1년이 넘는 시간동안 국민은 혼란과 불안, 생업의 위협까지 그 피해는 눈덩이처럼 불어나고 있음에도, 국민의힘은 방역을 정치로 끌어들여 공세만 퍼붓고 있다”고 강조했다.

또 “국민의힘은 이러한 상황에서도 불법사찰 진상규명을 요구하는 여당에 선거 결과에 영향을 주려는 정치공세라는 얘기만 되풀이 하고 있다. 적반하장도 유분”라면서 “국민의힘은 국민의 뜻을 대변하는 야당이라면 선거와 관계 없이 진상규명에 적극 협조해야한다”고 주장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