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1-04-20 09:32 (화)
자동차융합기술원, 유럽 법규 안전분야 글로벌 공인시험기관으로 위상 ‘우뚝’
자동차융합기술원, 유럽 법규 안전분야 글로벌 공인시험기관으로 위상 ‘우뚝’
  • 천경석
  • 승인 2021.02.25 19: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TUV-SUD Auto Service 인정분야 및 TUV-Rheinland 인정분야

(재)자동차융합기술원(원장 이성수)이 자동차 분야 글로벌 인증전문기업인 TUV-SUD Auto Service와 TUV-Rheinland의 외부공인시험기관으로 지정됐다.

TUV-SUD와 TUV-Rheinland는 자동차 분야 시험, 인증, 검사, 교육 등 종합적인 기술 서비스를 제공하는 선도적인 글로벌 기술 솔루션 기업으로 독일 뮌헨과 쾰른에 각각 본사를 두고 있다.

그동안 기술원은 글로벌 공인시험기관 지정을 위해 TUV-SUD 등과 협력관계를 확대해 왔으며, 2016년 전자파분야 영국교통인증국(V.C.A) 외부시험소 지정, 2019년 독일 TUV-SUD Auto Service 본사와의 미래차 분야 기술개발 협력 MOU 체결, 2020년 전자파분야 KOLAS 국제공인시험인정범위 규격 확대 등에 따른 성과다.

기술원의 시험기관 지정은 기술원에서 추진하고 있는 자동차부품과 관련한 인증체계기반을 한층 더 견고히 했다는데 큰 의미가 있다.

기술원이 획득한 인증 분야는 유럽인증법규에 적용 가능한 것으로 △긴급자동제동장치(AEBS) △차선이탈경고장치(LDWS) △자동차 부품 전자파 내성 △자동차 부품 전자파 방사 노이즈의 전자기적합자동차 전자파 분야로, 국내에서도 의무시행 또는 의무적용이 예고된 법규다.

이번 지정을 계기로 자동차부품 기업은 기존 유럽의 시험기관에서 인증을 받아 수출하던 부품 또는 차량을 기술원을 통해 국내에서 시험·인증을 진행함으로써 해외 시험기관에 방문하는 비용과 시간을 절약할 수 있게 됐다는 평가다. 또한, 시험을 위한 장비 운송비용, 통관 관세 등 부가비용도 절감할 수 있게 됐다.

자동차융합기술원 이성수 원장은 “지역 내 자동차부품 기업들이 국제 경쟁력이 확보될 수 있도록 실효성 있는 지원사업 발굴과 더불어 다양한 부품에 대한 인증이 원활히 이루어질 수 있도록 인증범위를 지속 확대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