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1-04-19 20:01 (월)
전북농협, 상호금융 추진 우수사무소 시상
전북농협, 상호금융 추진 우수사무소 시상
  • 강인
  • 승인 2021.03.04 20: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재호 전북농협 본부장
정재호 전북농협 본부장

전북농협은 지난 3일 상호금융부문 우수사무소 시상식을 진행했다.

이번 시상식에서 익산농협(7000억 원, 조합장 김병옥), 북전주농협(3000억 원, 조합장 이우광), 순정축협(1000억 원, 조합장 고창인), 대성농협(1000억 원, 조합장 김민성), 진봉농협(500억 원, 조합장 노종열)이 상호금융 대출금 달성탑을 각각 수상했다.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한 경기침체에도 불구하고 어려운 금융 여건 속에서 이뤄낸 성과를 인정 받는 자리가 됐다.

상호금융 대출금 달성탑은 지역 농·축협 건전경영과 내실 있는 성장을 유도하기 위한 상이다.

농협의 상호금융 대출금 달성탑은 건전여신 추진을 위해 500억, 1000억, 3000억, 5000억, 7000억, 1조 원 달성시마다 수여하고 있다.

정재호 전북농협 본부장은 “코로나19로 인한 위축된 금융환경 속에서 건전여신 추진에 힘써준 임직원께 감사하다”며 “금융산업 규제개혁, 비대면화 가속, 저성장·저금리 기조 장기화 등 어려운 여건에서도 농협의 건전경영을 통해 지역사회에 기여하고 농업인의 소득증대를 위해 더욱 노력해 달라”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