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1-04-18 19:40 (일)
음주운전 중 교통사고 내고 달아난 20대, 현장 지나던 경찰관에 검거
음주운전 중 교통사고 내고 달아난 20대, 현장 지나던 경찰관에 검거
  • 김태경
  • 승인 2021.03.08 20: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낮에 음주운전을 하다가 전주시 팔복동의 대로변에서 신호등을 들이받고 달아나던 20대 남성이 우연히 이곳을 지나던 경찰관에 의해 현행범으로 검거됐다.

지난 4일 낮 12시 50분께 전주시 덕진구 팔복동의 한 교차로에서 승용차 운전자가 도로 옆 신호등을 들이받는 사고가 났다.

때마침 전북경찰청 소속 2기동대 경찰관이 점심식사를 마치고 기동대로 복귀하던 중 이 사고 현장을 목격했고, 사고 차량 근처에서 비틀거리며 현장에서 벗어나려는 20대 남성을 발견했다.

이를 수상히 여긴 경찰관이 이 남성을 100여m 뒤따라가면서 관찰한 결과, 이 20대 남성은 술 냄새를 풍기고 있었으며 옷에는 흰색 분진가루가 묻어 있어 음주운전 혐의가 의심되는 상황이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 관계자는 “이 20대 남성은 사고 차량의 운전자로 확인돼 현행범으로 검거됐으며, 혈중알코올농도가 면허 취소 수치인 0.098%이었다”며 “일상적인 교통사고라고 판단돼 지나치기 쉬운 상황이었지만 2기동대 경찰관들이 예리한 관찰력과 사명감을 발휘해 음주운전자를 현장에서 붙잡을 수 있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