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1-04-17 18:32 (토)
K리그 전북현대, 3일 수원삼성과 시즌 첫 맞대결
K리그 전북현대, 3일 수원삼성과 시즌 첫 맞대결
  • 육경근
  • 승인 2021.04.01 20: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논란끝 입단 백승호 K리그 등록 등번호 5번

‘수원을 넘어라’

전북 현대가 3일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수원삼성과 ‘하나원큐 K리그1 2021’ 대결을 펼친다. 3월 A매치 휴식기 뒤 치르는 첫 경기이다.

디펜딩 챔피언 전북은 4승 2무(승점 14)의 무패행진으로 K리그1 최초의 5년 연속 우승을 향해 순조롭게 나아가고 있다.

수원 역시 직전 경기였던 FC서울과 ‘슈퍼 매치’에서 1대2로 져 시즌 첫 패배를 당했지만 3승 2무 1패(승점 11)로 4위에 올라 있다.

특히 이번 경기는 백승호를 사이에 두고 미묘해진 전북과 수원의 시즌 첫 대결이서서 팬들의 관심은 뜨겁다.

팬들 사이에서 ‘백승호 더비’라는 말이 나올 정도이다. 두 팀의 경기 예매는 일찌감치 매진이 예약된 상태다.

전북과 수원은 과거 선수 영입 과정 등에서 오랜 악연을 이어왔는데 이번에 백승호가 전북 유니폼을 입게 되면서 감정의 골은 더 깊어졌다.

전북은 지난달 30일 독일 프로축구 2부리그 다름슈타트에서 뛰던 백승호의 영입을 발표했다.

2010년 수원 삼성의 유스팀 매탄중 재학 중 구단의 지원 속에 FC 바르셀로나(스페인) 유스팀에서 유학한 백승호는 K리그 복귀 시 수원에 입단하기로 약속하는 합의서를 작성한 것으로 알려졌다.

하지만 이를 이행하지 않고 전북과 계약을 추진해 논란이 됐다.

아울러 K리그 2021 선수 정기 등록 마감결과 전북에 입단한 백승호는 등번호 5번을 부여받은 것으로 확인됐다.

프로축구연맹은 지난달 31일을 끝으로 K리그 선수등록 마감이 종료됐음을 알렸다.

전북 현대가 프로축구연맹에 제출한 선수등록 자료에 백승호는 등번호 5번으로 게재됐다. 아직 백승호가 전북 유니폼을 입은 사진조차 없지만 이적사실과 등번호가 몇번인지는 공개된 셈이다.

양 팀의 역대 상대 전적에서는 전북이 31승 23무 30패로 아주 근소하게 앞선다. 하지만 최근 10경기에서는 전북이 7승 2무 1패로 압도했다.

전북이 ‘백승호 더비’로 치러질 이번 대결에서 수원을 넘고 논란을 잠재울지 주목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