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1-04-17 18:32 (토)
모악산 4대종교 성지 모두 문화재 지정
모악산 4대종교 성지 모두 문화재 지정
  • 최창용
  • 승인 2021.04.05 20:04
  • 댓글 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제 수류성당지, 전북도 문화재 지정
금산사 국가사적, 증산교, 금산교회 모두 문화재, 전국 최초이자 유일한 사례
호남 천주교 정착 100여 년 역사를 간직한 김제 수류성당이 5일 전북도 문화재로 지정됐다. /오세림 기자
호남 천주교 정착 100여 년 역사를 간직한 김제 수류성당이 5일 전북도 문화재로 지정됐다. /오세림 기자

모악산의 4대 종교 성지가 모두 문화재로 지정됐다.

김제시는 금산면 수류성당이 지난 2일 전북도 문화재 심의위원회를 최종 통과, 전북도 문화재로 지정됐다고 5일 밝혔다.

호남 천주교 정착 100여 년 역사를 간직한 수류성당은 교우촌과 더불어 천주교 신앙인들의 중심이 된 사적지로, 한국전쟁 당시 호남권의 천주교 기록물을 옹기에 담아 땅속에 묻어 온전히 보존했다. 특히 인민군에 의해 신도들이 학살되었던 가슴이 아픈 역사적 공간이다. 2003년 개봉한 영화 ‘보리울의 여름’의 촬영지이기도 하다.

김제시 금산면에는 불교와 미륵신앙의 성지 금산사가 국가사적으로 지정돼 있고 근현대 신흥종교로 성장한 증산교의 성지인 증산법종교 본부는 국가등록문화재로 보호받고 있다. 초기 개신교 성지로 ‘ㄱ’자 교회의 원형이 잘 보존된 금산교회 역시 전라북도 문화재 자료이다.

이번 수류성당의 문화재 지정이 확정되면서 금산면은 면내에 위치한 4대 종교 성지가 문화재로 지정되는 전국 최초 사례로 기록됐다.

박준배 김제시장은 “이번 수류성당지의 문화재 지정으로 4대 종교의 성지가 문화재로 지정되는 전국 최초이자 유일한 사례를 만들어 전라북도민과 김제시민의 문화적 자긍심이 매우 높아질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익산사람 2021-04-07 17:33:35
대한민국 국민은 <4대종교>라 하면
불교/천주교/기독교/원불교로 알고 있습니다.

김제시장님께서 말씀하신
불교/천주교/기독교/증산도 가 아닙니다
김제에는 그냥 4개 종교 문화재가 있는 것이죠

<4대종교> 문화재가 모두 있는 곳은 익산과 영광이죠

언론에서 사실확인을 하지 않고 보도하는 것은
어제그제 일이 아니지만 그래도 <전북일보> 만큼은
바르게 보도해야 하지 않을까요 ?

남원 귀농지원 비리 2021-04-06 13:31:00
하아... 한숨 나온다. 뭐. 잘하셨고요, 문화적 자긍심도 좋은데 굶어죽게 생겼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