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1-04-14 08:27 (수)
전주시, 풍수해보험료 최대 91% 지원
전주시, 풍수해보험료 최대 91% 지원
  • 이용수
  • 승인 2021.04.07 19: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택·상가·공장, 온실 등 대상, 피해금액 최고 90%까지 보상

전주시는 태풍·홍수 등 예기치 못한 자연재해로부터 시민의 재산을 보호하기 위해 풍수해보험료를 최대 91%까지 지원한다고 7일 밝혔다.

풍수해보험은 행정안전부가 관장하고 민영보험사가 운영하는 정책보험으로, 태풍·홍수·호우·강풍·풍랑·해일·대설·지진 등 8개 유형의 재해 발생 시 국가와 지자체가 보험료 일부를 지원하는 재난관리제도다.

특히 자연재난 발생 시 최소 복구비용을 정액으로 지원받는 재난지원금과는 달리 풍수해보험의 경우 실제 피해금액의 최고 90%까지 보상받을 수 있다.

보험대상 시설물은 주택, 상가·공장, 온실 등이다. 보험기간은 1년을 기본으로 2~3년 장기계약도 가능하다.

보험 가입은 DB손해보험과 현대해상화재보험, 삼성화재보험, KB손해보험, NH농협손해보험 등 5개 민영보험사를 통해 직접 가입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