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1-04-19 20:01 (월)
고창군, 선운산도립공원에 시냇물길·경관폭포 조성
고창군, 선운산도립공원에 시냇물길·경관폭포 조성
  • 김성규
  • 승인 2021.04.07 19: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선운산 생태숲 일원에 조성된 400m 시냇물길 바로 옆 선운천에서 깨끗한 계곡물을 유입시켜 운영한다. /사진제공=고창군
선운산 생태숲 일원에 조성된 400m 시냇물길 바로 옆 선운천에서 깨끗한 계곡물을 유입시켜 운영한다. /사진제공=고창군

고창군이 선운산도립공원에 시냇물길과 경관폭포를 만든다.

선운산도립공원은 한 해 200만명 이상이 찾는 관광 명소임에도 불구하고, 여름철 관광객들을 위한 물놀이 시설이 부족하다는 지적이 제기돼 왔다.

이에 고창군은 어린이들은 물론 남녀노소 모두가 즐길 수 있는 물놀이 시설을 계획하고 사업을 추진해가고 있다.

먼저, 선운산 생태숲 일원에 400m의 시냇물길을 만들었다. 바로 옆 선운천에서 깨끗한 계곡물(1급수)을 유입해 시냇물길로 흘러보낸 뒤 다시 선운천으로 합류시키는 친환경 방식으로 운영된다.

시냇물길 중간에는 물놀이와 족욕을 즐길 수 있어, 가족단위 관광객들에게 큰 호응을 얻을 것으로 기대된다.

경관폭포는 선운산 도솔제 인근에 설치할 예정으로 현재 설계중에 있다. 오는 8월 완공을 목표로 40m높이의 자연 암석에서 떨어지는 시원한 물줄기는 관광객들의 여름철 무더위를 한 방에 날려줄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이 밖에도 선운산도립공원은 올해 국민여가캠핑장 개장, 은행나무 숲 군락지 쉼터 조성 등을 앞두고 있어 여름 휴가철을 대표하는 관광지로 거듭날 전망이다.

김성근 군 산림공원과장은 “상대적으로 비수기로 여겨졌던 여름철에도 많은 관광객을 유치하고 지역경제 발전에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주변의 다양한 의견을 검토해 선운산도립공원이 대한민국 힐링 1번지로 거듭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