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1-04-17 18:32 (토)
전북 마린보이·마린걸, 전국대회서 맹활약
전북 마린보이·마린걸, 전국대회서 맹활약
  • 육경근
  • 승인 2021.04.08 20: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천 전국수영대회서 금 9개·은 3개·동 4개 획득
수영 간판 전북체육회 한다경 자유형 400m 금빛물살
전북체육회 김혜진·전주시청 문승우 ‘대회 2관왕’
희망찬코리아 전문스포츠클럽 전주시 중등부팀
희망찬코리아 전문스포츠클럽 전주시 중등부팀

전북 수영 선수들이 올해 처음으로 열린 전국대회에서 맹활약하며 전북 체육의 위상을 드높이고 있다.

8일 전북도체육회(회장 정강선)에 따르면 최근 경북 김천에서 열린 전국수영대회에서 전북 선수들이 금메달 9개와 은메달 3개, 동메달 4개 등 총 16개의 메달을 수확했다.

먼저 여자 자유형 장거리 간판 스타인 도 체육회 소속 한다경은 월등한 실력을 뽐내며 자유형 400m에서 금빛물살을 갈랐다.

또 김혜진(전북체육회)은 평영 50m에서 1위를 차지했고, 계영 800m에서도 도 체육회는 최정상에 올랐다.

전주시청과 전북체육중학교 선수들의 활약도 눈부셨다.

전주시청 문승우는 접영 100m와 200m에서 금메달을 목에 걸어 대회 2관왕을 차지했고, 개인혼영 200m에 나선 김민석도 1위를 차지했다.

전주시청은 계영 400m에서도 당당히 1위를 차지했다.

수영 기대주 김도연(전북체중)은 접영 50m와 100m에서 금메달을 수확했다.

이밖에도 이서아(전북체중)와 김민석(전주시청)은 각각 자유형 50m와 개인혼영 400m에서 값진 은메달을 차지했고, 조현재(전북체고)와 이소영(전북체육회), 박승규(희망찬코리아중등팀)도 접영과 평영 종목에서 소중한 동메달을 목에 걸었다.

전북수영연맹 오화섭 회장은 “코로나19로 힘든 훈련여건과 환경에서도 선전을 다해준 선수들과 지도자들에게 감사하다”고 말했다.

한편 전북 수영 선수들은 지난해 10월 열린 전국대회에서도 금메달 5개 등 총 22개의 메달을 수확하기도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