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11-15 18:21 (목)
[민주당 공천소감] 정세균의원(丁世均, 진안·무주·장수군지구당)
[민주당 공천소감] 정세균의원(丁世均, 진안·무주·장수군지구당)
  • 김원용
  • 승인 2000.02.18 2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합자 없이 사실상 일찌감치 공천 내정자로 분류된 정세균의원은 “정계에 입문하던 때보다 더 떨리고 막중한 책임감을 느낀다”고 소감을 밝혔다.

“총선시민연대가 낙천·낙선대상자 명단을 발표하는 와중에서도 저는 유권자운동연합으로부터 15대 의정활동을 통틀어 국회재경위 최고의원상을 수상하는 등 분에 넘치는 평가를 받았습니다. 어렵지 않게 민주당 공천자로 확정될 수 있었던 것 등 모두 지역민들께서 저를 변함 없이 아껴주시고 지원해주신 덕분이라고 생각합니다.”

진안·무주·장수지역을 개발과 보전이라는 상충되는 양자의 조화를 어떻게 이루어낼 것이냐가 중요하다고 본 그는 “천혜의 수려한 자연을 자랑하는 우리 지역도 밀려오는 개발의 대세 앞에서 방관할 수 만 없다”며, 지자체와 지역 주민들의 합리적인 의견이 반영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도내 전체 의석이 4석이 감소해 중앙무대에서 정치 역량의 필요성이 절실한 시점으로 생각한다는 그는 의정에 다시 나갈 경우 지역구는 물론 전북을 위해 큰 일을 하겠다는 의욕을 보였다.

▲50세 진안 출신 ▲진안주천중-전주신흥고- 고대법대 졸업 ▲고려대 총학생회장 ▲쌍용그룹 상무 ▲김대중대통령 특별보좌역 ▲국민회의 원내 수석총무 ▲국회재경위 간사 ▲국민회의전북도지부장 직무대행 ▲국민회의 제3정책조정위원장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