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12-15 19:11 (일)
北, 임진강 사고 유감 표명…유가족에 조의 전해
北, 임진강 사고 유감 표명…유가족에 조의 전해
  • 연합
  • 승인 2009.10.15 2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북한이 14일 임진강 상류 황강댐 무단 방류로 지난달 우리 국민 6명이 숨진데 대해 유감을 표명하고 유가족에게 조의를 전했다.

북한에 공식 사과를 요구해온 정부는 이날 북측의 입장 표명을 사과로 간주하기로 함에 따라 '임진강 사고'를 둘러싼 남북간 갈등은 발생 1개월여 만에 수습 국면으로 들어설 것으로 보인다.

통일부에 따르면 북측은 이날 오전 11시부터 개성 남북경협협의사무소에서 1시간20분간 진행된 임진강 수해방지 실무회담 오전 회의에서 "'임진강 사고'로 남측에서 뜻하지 않은 인명피해가 발생한 데 대해 유감스럽게 생각한다"며 "유가족에 대해심심한 조의를 표명한다"고 밝혔다.

북측은 또 '황강댐 무단방류'의 원인에 대해 "해당기관에서 더 큰 피해를 방지하기 위해 불가피하게 긴급히 방류할 수밖에 없었다"고 설명했다고 통일부 당국자는전했다.

앞서 북측은 지난달 7일 "댐의 수위가 높아져 방류했다"고 1차적으로 경위를 설명하고 향후 대량 방류시 남측에 예고할 것이라고 밝혔다.

통일부 당국자는 북한의 유감 표명에 대해 "포괄적으로 보면 북한이 사과를 한 것으로 본다"면서 "사과로 받아들인다는 게 정부의 공식 입장"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