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11-16 18:28 (금)
중국 어선, 군산 앞바다 '싹쓸이'
중국 어선, 군산 앞바다 '싹쓸이'
  • 홍성오
  • 승인 2009.11.09 2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산해경, EEZ 침범 저인망 3척 나포…불법조업 혐의 올해면 34척 검거

중국 어선들이 우리측 배타적경제수역(EEZ)에 침범해 서해의 어족자원을 호시탐탐 노리고 있다. 군산해경에 적발된 건수가 해를 거듭할수록 증가하는 등 중국 어선의 'EEZ 침범'이 심상치 않은 상황이다.

군산해양경찰서는 7일 우리측 배타적경제수역(EEZ)을 침입해 불법으로 조업한 중국 어선 3척을 나포했다고 밝혔다.

군산해경에 따르면 중국 어선 2척(20톤급 저인망)은 지난 6일 오후 11시30분께 군산시 옥도면 어청도 남서쪽 105㎞ 해상(EEZ 내측 30㎞)에서 우리 정부의 허가를 받지 않고 물메기 등 어류 600㎏을 잡은 혐의다. 나머지 중국 어선 1척(20톤급 저인망)도 같은 날 오후 4시께 군산시 옥도면 어청도 남서쪽 87㎞ 해상(EEZ 내측 57㎞)에서 아귀 등 어류 300㎏을 잡다가 군산해경에 나포돼 군산항으로 압송됐다.

군산해경은 이 어선들의 선장 등을 상대로 불법조업 경위를 조사한 뒤 담보금(척당 3000만원)을 부과하고, 담보금을 납부하지 않을 경우 선장 등을 구속한다는 방침이다.

이로써 올해들어 군산해경에 불법조업 혐의로 검거된 중국 어선은 모두 34척으로 늘었으며, 이는 지난 한해동안의 적발건수(36건)에 육박하는 수치다. 2007년에는 EEZ에서 불법조업 혐의로 검거된 중국 어선은 20척이다.

군산해경 관계자는 "지난달 16일부터 금어기 해제에 따라, 중국어선의 불법조업 행위가 더욱 기승을 부릴 것으로 보인다"면서 "강력한 단속을 통해 우리 어장을 반드시 지키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