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09-20 19:06 (목)
매일 5만원씩 '야금야금' 300만원 훔친 종업원 입건
매일 5만원씩 '야금야금' 300만원 훔친 종업원 입건
  • 김준희
  • 승인 2010.01.19 2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주 덕진경찰서는 18일 자신이 일하는 식당 금고에서 매일 '곶감 빼먹듯' 돈을 빼돌린 혐의(절도)로 박모씨(22·전주시 중화산동)를 불구속 입건했다.

경찰에 따르면 박씨는 지난해 11월 1일부터 같은 해 12월 28일까지 자신이 종업원으로 있는 전주시 중화산동 모 레스토랑에서 업주 지모씨(32)가 자리를 비운 사이 계산용 컴퓨터를 조작해 매일 5만 원씩 모두 58차례에 걸쳐 약 300만 원을 훔친 혐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