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09-25 00:07 (화)
[김용식의 클릭 주식시황] '베이비 스텝' 방식 상승세 이어질 듯
[김용식의 클릭 주식시황] '베이비 스텝' 방식 상승세 이어질 듯
  • 전북일보
  • 승인 2011.04.11 2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주 국내증시는 3주째 이어진 외국인 매수세에 힘입어 사상 최고가 갱신행진을 이어갔다.

4주 연속 상승세를 나타냈지만 사실상 조정에 가까운 흐름을 보이며 주간 기준상승률 0.32% 상승한 2117.97포인트로 장을 마감했다.

지난주초 약보합세로 마감한지 하루만에 2130.43포인트로 종가기준 사상 최고치를 기록하며 추가상승을 기대했지만 삼성전자의 실망스러운 1분기 잠정실적과 포르투갈 구제금융 신청, 유럽중앙은행의 금리인상으로 이틀연속 조정이 진행되면서 단기급등에 따른 부담을 떨치지는 못했다.

지난 한 주간 투자 주체별 매매 동향을 살펴보면 외국인은 18일 연속으로 사자에 나서며 1조958억원 순매수를 기록했다. 개인도 1783억원을 순매수한 가운데 기관은 8213억을 순매도 했다.

외국인은 시가총액 상위종목인 삼성전자, POSCO, 현대중공업, KB금융, 신한지주를 순매수했다.

업종별로는 운수장비가 4.55%로 가장 높은 상승률을 보였고, 건설(4.53%), 의료정밀(4.27%), 종이목재(4.15%)등도 강세를 보였다. 반면 전기전자가 2.83% 하락했고, 통신(2.70%, 은행(2.57%)등은 약세를 보였다.

코스닥지수는 지난주보다 2.14포인트(0.40%) 오른 534.20으로 마감해 3주 연속 상승했다.

외국인과 개인은 각각 440억원과 1007억원 순매수하고 반면 기관만 1065억원 순매도 했다.

이번 주 증시는 금융통화위원회의 기준금리 결정과 기업들의 본격적인 어닝시즌 돌입 그리고 국제유가 흐름이 변수로 작용 할 것으로 보인다.

유럽중앙은행의 금리인상으로 국내 통화정책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겠지만 지난달 기준금리 인상과 최근 물가압력 완화로 동결될 가능성이 높을 것으로 판단된다.

국내기업의 영업이익도 지난해 1~3분기 수준을 회복할 것으로 전망 되나 원자재 가격 상승이나 원화 강세로 예상치를 밑돌 가능성도 염두에 둬야 하겠다.

국제유가도 상승세를 보이며 국내 경제에 영향을 줄 수 있는 120달러에 근접한 상황이다.

향후 기업 펀더멘털 개선이 가시화되기 전까지는 단기적으로 실적을 확인하고 가자는 관망세가 지배적일 것으로 예상되며, 다른 돌발 변수만 나타나지 않는다면 현재와 같은 '베이비스텝' 방식의 상승 추세는 좀 더 이어갈 것으로 전망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