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10-18 17:31 (금)
"기술직이라도…" 전북인력개발원 대졸자 입학 비율 증가
"기술직이라도…" 전북인력개발원 대졸자 입학 비율 증가
  • 안봉호
  • 승인 2011.04.27 2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부터 학력·나이 제한 폐지…교육비·식비·기숙사비 등 무료
"대학이나 전문대를 졸업했지만 그래도 기술을 배워 취업을 해야겠다."

대학이나 전문대를 졸업하고도 취업을 하지 못한 젊은 이들이 취업전선에 뛰어 들고자 기술을 다시 배우는 현상이 갈수록 두드러지고 있다.

대한상공회의소 전북인력개발원에 따르면 대학과 전문대를 중퇴하거나 졸업한 후 취업을 위해 기술을 배우고자 인력개발원에 입학한 비율은 지난해 36.2%에 불과했으나, 올해는 44%로 7.8%포인트가 높아졌다.

대학이나 전문대를 중퇴 또는 졸업한 자는 지난해 입학생 259명가운데 94명, 올해는 입학생 168명중 74명으로 분석됐으며 이들은 컴퓨터 응용기계·사출금형·프레스 금형·시스템제어등 힘든 일에 도전하고 있다.

지난해까지 고졸이상, 만 29세로 제한됐던 입학자격이 올해부터는 폐지되면서 입학생중 20대가 80명, 30대가 21명, 40대가 4명, 50대가 2명으로 30대이상인 자도 16%인 27명이나 됐다.

인력개발원의 한 관계자는 "대졸이나 전문대를 중퇴하거나 졸업한자들이 어려운 일이라도 취업전선에 뛰어들기 위해 입학하고 있으며 그 비율은 매년 높아지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인력개발원에 입학할 경우 교육비·식비·기숙사비등이 무료이며 이 과정을 수료할 경우 100% 취업이 이뤄지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