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7-16 00:01 (화)
‘우주식 전주 비빔밥’ 등장…무슨 맛?
‘우주식 전주 비빔밥’ 등장…무슨 맛?
  • 은수정
  • 승인 2012.10.11 2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앵커멘트]

맛있는 비빔밥을
더욱 간편하게 즐길 수
있는 길이 열렸습니다.

물만 부으면 바로 먹을 수 있는
우주식비빔밥과
휴대용비빔밥이 상품화됐습니다.

채널A 제휴사인
전북일보 은수정기자입니다.

[리포트]

한국원자력연구원이 개발한
우주식 비빔밥입니다.

건조된 밥에 물을 부은 뒤
스스로 열을 내는
발열 용액을 넣고 15분만 기다리면
먹음직스러운 비빔밥이 됩니다.

맛도 뒤지지 않습니다.

[인터뷰 : 고영예 / 전북 전주시 삼천동]
“생각보다 너무 고소하고,
매콤한 맛이 느껴지는 게
우리 몸에 좋은 5대 영양소가
골고루 들어있을 것 같아서...”

우주비빔밥은 영양소는 그대로 유지하면서
저장이 쉽고 휴대하기 편리합니다.

이러한 기능성을 살려
시중에 선보입니다.

[인터뷰 : 박재남/우주식비빔밥 유통업체 관계자]
“등산을 한다든가 야외에서 스포츠 활동을 즐긴다든가
아니면 국가 재난이나 극한상황이 발생했을 때
누구나 간편하게 활용할 수 있도록”

장소에 구애 없이 간편하게 즐길 수 있는
휴대용 비빔밥도 개발됐습니다.

만두 비빔밥, 또띠아 비빔밥, 비빔 볼은
외국인에게도 호평을 받았습니다.

[인터뷰 : 앤지 디산토/미국]
“비빔밥 또띠아하고 비빔밥 만두도
좋은 퓨전 비빔밥이예요. 외국인들이 좋아할 것 같아요.”

대표 영양식으로 손꼽히는 비빔밥을
이제는 어디서나 간편하게
즐길 수 있을 것으로 보입니다.

전북일보 은수정입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