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09-25 00:07 (화)
남북, 개성공단 5차 회담서 합의서 수정안 교환
남북, 개성공단 5차 회담서 합의서 수정안 교환
  • 연합
  • 승인 2013.07.22 2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2차 전체회의 종료…오후 추가 접촉 예정

정부는 22일 개성공단 사태 해결을위한 남북 당국 간 제5차 실무회담에서 공단 가동중단 사태의 재발방지 보장 문제가우선 해결돼야 한다고 거듭 강조했다.

우리 정부 대표단은 이날 개성공단 종합지원센터에서 열린 제1차 전체회의에서북측이 지난 회담에서 제시한 합의서에 대한 우리 측의 수정합의서안을 제시하면서이같이 강조했다고 통일부 당국자가 전했다.

우리 측은 특히 재발방지 보장에 대한 북한 측의 전향적인 인식 전환을  촉구하면서 제도적 장치 마련과 개성공단 국제화 등에 대한 입장을 설명했다.

이에 대해 북측은 우리 측 수정안을 검토한 뒤 낮 12시 속개된 2차  전체회의에서 재수정안을 제시했다고 이 당국자는 전했다.

남북은 오후에 추가 접촉을 통해 입장을 계속 조율해 나갈 예정이다.

이 당국자는 회담이 결렬될 분위기이냐는 취재진의 질문에 "그런 것은  아니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