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11-13 20:41 (화)
전북지역 관광숙박시설 올 이용객 9.6% 늘어
전북지역 관광숙박시설 올 이용객 9.6% 늘어
  • 김정엽
  • 승인 2013.09.05 2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들어 7월까지 도내 관광숙박시설을 이용한 숙박객이 지난해 같은 기간과 비교해 9.6%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4일 전라북도 관광숙박시설 숙박객 현황에 따르면 올해 7월까지 도내 관광호텔, 가족호텔, 휴양콘도미니엄 등 관광숙박시설을 이용한 숙박객은 166만4135명으로 집계됐다. 이 중 내국인 숙박객이 163만2684명, 외국인 숙박객이 3만1451명으로 지난해와 비교해 14만5793명이 늘었다.

외국인 숙박객 중 중국인이 8346명으로 가장 많았고 일본인 7626명, 미국인 3615명, 대만인 1099명 순으로 조사됐다.

전북도는 △전주국제영화제, 남원춘향제, 고창청보리밭축제 등 지역축제 △남원지역 수학여행단 유치 △군산지역 관광객 및 비즈니스객 증가 △도내 주요 관광지에 관광객 증가 등을 숙박객이 늘어난 원인으로 분석했다.

도 관계자는 "향후 관광객 유치를 위해 다양한 관광상품 개발과 공격적인 관광마케팅을 추진하고 숙박관광객 편의제공을 위해 관광숙박시설 확충 등 시설인프라를 지속적으로 확충해 나갈 것이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