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2-20 23:33 (수)
새만금개발청 공식 출범 '세종시 청사 현판식'
새만금개발청 공식 출범 '세종시 청사 현판식'
  • 구대식
  • 승인 2013.09.13 23:02
  • 댓글 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승환 국토장관 등 참석
▲ 국내 최대 개발사업인 새만금 사업을 총괄할 새만금 개발청이 12일 세종시에 마련된 청사에서 공식 출범, 서승환 국토교통부 장관, 이연택 새만금 위원장, 이병국 새만금 개발청장, 김완주 전북지사, 이충재 행복청장, 정운천 새누리당 전북도당위원장 내빈들이 현판제막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전북도

새만금사업을 전담해나갈 새만금개발청이 12일 세종시에서 공식 출범했다.

새만금개발청은 이날 세종시(1-5 복합커뮤니티센터)에 마련된 청사에서 서승환 국토교통부 장관, 이연택 새만금위원회 위원장, 이병국 새만금개발청장, 김완주 전북지사 등이 참석한 가운데 현판식을 개최했다.

새만금개발청은 지난해 12월 제정된 '새만금사업 추진 및 지원에 관한 특별법'에 따라 차관급 중앙행정기관으로 설립됐으며 이병국 전 총리실 새만금사업추진기획단장이 초대 청장을 맡았다.

새만금개발청은 모두 117명으로 구성됐으며 새만금 지구 내 명품복합도시 용지, 산업용지, 신재생에너지용지, 관광·레저 용지 등의 개발 업무를 전담한다.

이병국 초대 청장은 이날 "청사 출범을 통해 앞으로 새만금 사업을 동북아 경제의 중심지, 창조경제의 메카로 건설하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또 김완주 지사는 "새만금개발청이 출범했다는 것은 새만금사업이 그간 지역사업에서 국가사업으로 본격 추진되는 것을 의미하는 것"이라고 반겼다. 한편 이병국 청장은 이날 오후 새만금홍보관과 33센터, 방수제 공사 현장 등을 방문해 한국농어촌공사 새만금사업단으로부터 방수제 및 농업용지조성 등 새만금 내부개발계획에 대한 설명을 들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6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ㅇㅇ 2013-09-14 08:50:44
전북은 완주전주통합도 못하고 이기주의에 막혀있어요......그게 최우선 과제일듯....전남도 목포 무안 통합 못하고 있기는 하지만...

rr 2013-09-14 08:49:02
광주 이번 시장은 국회의원이지만.......전에 했던 시장은 광산구청장출신으로 거물도 아니고 국회의원 했던사람도 아닙니다..근데.. 광산업을 육성해서 많은 발전을 이루었습니다..처음시작할때는 광이 뭔지도 다들 몰랐지요.....컨텐츠 개발이 중요합니다.....자문해준사람은 광주과학기술원교수

ㅇㄹㅇㄹ 2013-09-13 22:57:37
아랫님 말씀도 일리가 있는듯,, 새만금이 경상도 였다면 이미 개발은 끝나고 ,,한중fta 최대 수혜지역이라고 떠들고 부동산 개발및 제2의 투기 붐이 불었을듯,,
역시 한국에선 인구가 많아야 선거에서 유리하니까,
경상도만 키우는가봐,,,
내가 지켜보니 한국에선 다른것 다 필요없고 지역중심의 정치논리가 가장중요하다
그래서 전북도지사도 광주좋아하지도 않지만 광주나 다른 시 도 처럼,
거물 정치인이 해야한다고 생각한다

동노 2013-09-13 15:34:23
새만금이 전라도가 아니었다면 이미 국제공항, 항만 다 들어갔을 것...

동노 2013-09-13 15:31:33
세계의 중심이 미국에서 중국으로 옮겨가는 마당에 우리나라가 중국을 상대하려면 서해안을 개발하지 않을래야 안할 수가 없다. 근데, 인천-평택은 이미 개발이 끝난 거나 마찬가지고, 충남에는 쓸만한 큰 항구가 들어설만한 곳이 없고, 이제 큰 그림을 그릴만한 곳은 새만금 밖에 없는데....그런데도 이렇게 더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