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11-18 20:35 (월)
김진표 '아빠!어디가?' 출연 논란에 블로그서 해명
김진표 '아빠!어디가?' 출연 논란에 블로그서 해명
  • 연합
  • 승인 2014.01.07 2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저는 철없고 실수투성이"

가수 김진표가 MBC 예능 프로그램 '일밤-아빠!어디가?'의 출연을 앞두고 시청자의 극심한 비난 여론이 일자 해명 입장을 밝혔다.

 7일 김진표는 자신의 인터넷 블로그에 게재한 '안녕하세요. 긴 글입니다'라는 글에서 "좋은 아빠가 되기 위해 '아빠 어디가'에서 최선을 다하고 싶다"며 과거 논란을 빚은 자신의 행동에 대해 해명했다.

 앞서 김진표의 '아빠!어디가? 시즌2' 출연 소식이 알려지자 누리꾼들은 그동안 그의 방송에서의 언행을 지적하며 프로그램 게시판 등에 수백 개 글을 올려 하차를 주장했다.

 그는 과거 자신이 진행하던 프로그램에서 극우 커뮤니티 '일간베스트(일베)' 이 용자들이 주로 쓰는 '운지'라는 단어를 사용해 논란을 일으켰다.

 앞서 2005년 발표한 '닥터 노 테라피'(Dr. No Therapy)라는 곡에서 당시 노무현 대통령을 비하하기도했다.

 김진표는 "'운지'라는 표현은 인터넷에서 사용되는 신조어로 알았다"며 "방송이 나간 뒤 정확한 뜻을 알고서 사과문을 올렸다.

 다시 한번 사과드린다"고 밝혔다.

 그는 이어 "'닥터 노 테라피'는 제게 아킬레스건 같은 존재"라며 "큰 용기를 갖고 쓴 가사가 아니고 당시 분위기에 맞춰 비겁하게 쓴 가사다.

 노래 하나로 저의 성향을 판단하지 말아달라"고 강조했다.

 김진표는 "하나씩 터질 때는 그러려니 했는데 서로 엮이고 저를 특정 사이트 회원으로 몰면서 정치적 이념까지 치우친 성향으로 몰아가는 기사를 접하니 당황스럽다"며 "저는 철없고 실수투성이인 놈이다.

 힘들게 (출연을) 결정했다.

 지켜봐 주셨으면 한다"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