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09-24 08:40 (월)
일본 언론 "아베 정권이 NHK 공공성 훼손" 비판
일본 언론 "아베 정권이 NHK 공공성 훼손" 비판
  • 연합
  • 승인 2014.02.07 2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본 아사히(朝日)신문은 최근 잇따른 NHK 신임 회장과 일부 경영위원들의 문제 언동과 관련, 7일 사설을 통해 아베 정권은 이들의 임명이 적절한 것이었지 명확히 견해를 밝혀야 한다고 요구했다.

 사설은 햐쿠타 나오키(百田尙樹) 씨 등 문제의 NHK 경영위원들을 임명한 것은 아베 신조(安倍晋三) 총리라면서 "NHK는 총리가 경영위원을 임명하고 그 경영위원회가가 회장을 임면하기 때문에 정부로부터 독립을 유지하는 게 어려운 구조"라고 강조했다.

 니혼게이자이(日本經濟)신문도 이날 사설을 통해 "불편부당, 공평 중립을 내걸고 있는 공공방송 NHK가 새삼 문제가 되고 있다"면서 "아베 정권에서 임명된 새 경영진이 NHK의 공공성을 흔들고 있다"고 지적했다.

 닛케이 사설은 이어 NHK의 공공성이 훼손되지 않도록 정부와의 거리를 유지할 수 있는 새로운 인사 체제를 만들 필요가 있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