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0-01-28 14:57 (화)
러셀 크로우 주연 '노아', 개봉 첫 주 100만 관객 돌파
러셀 크로우 주연 '노아', 개봉 첫 주 100만 관객 돌파
  • 연합
  • 승인 2014.03.25 2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런 아로노프스키 감독의 할리우드 블록버스터‘노아’가 주말 박스오피스 정상에 올랐다.

‘노아’는 지난 21~23일 주말 사흘간 전국 951개 관에서 상영돼 95만864명(매출액 점유율 54.2%)을 끌어모아 1위를 차지했다. 누적관객은 113만3431명으로, 개봉 첫 주 100만 관객을 돌파했다.

김희애·고아성 주연의 ‘우아한 거짓말’은 573개 관에서 33만3544명(18.0%)을 동원해 지난주 1위에서 한 계단 떨어진 2위다. 지난 13일 개봉한 이 영화의 누적관객은 105만8877명이다.

리암 니슨 주연의 ‘논스톱’은 337개 관에서 11만3149명(6.4%)을 동원해 3위로 지난주보다 한 계단 상승했다. 누적관객은 201만3856명을 모았다.

할리우드 블록버스터 ‘300: 제국의 부활’은 389개 관에서 9만9408명(5.9%)을 모아 4위로 지난주보다 두 계단 떨어졌고, 웨스 앤더슨 감독의 ‘그랜드 부다페스트 호텔’은 163개 관에서 7만2903명(4.3%)을 동원해 5위로 데뷔했다.

‘몬스터’가 361개 관에서 6만327명(3.5%)을 모아 6위로 지난주보다 세 계단 떨어졌다. 아카데미 작품상을 받은 스티브 맥퀸 감독의 ‘노예 12년’은 211개 관에서 2만8553명(1.3%)을 모아 7위로 한 계단 하락했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