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11-18 19:48 (일)
북, 서해 NLL 인근서 해상사격훈련 시작…발사 계속
북, 서해 NLL 인근서 해상사격훈련 시작…발사 계속
  • 연합
  • 승인 2014.03.31 2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백령도 인근 NLL 북쪽 해상 등에 포탄 떨어져

북한이 31일 낮 12시15분께 서해 북방한계선(NLL) 이북 해상에서 해상사격 훈련을 시작했다고 합동참모본부가 밝혔다.

 합참은 "북한군은 오늘 이미 우리 측에 통보한 대로 NLL 이북 해역으로 사격훈련을 시작했다"면서 "우리 군은 북한군의 사격 훈련을 예의주시하면서 만반의 대비태세를 유지하고 있다"고 말했다.

 정부의 한 소식통은 "북한이 해안포로 추정되는 포탄 3발을 먼저 쏜 것으로 추정되며 백령도 북쪽 NLL 해상에 떨어졌다"면서 "현재 북한군의 포 사격은 계속 되고있다"고 전했다.

 북한이 발사한 포탄은 아직 NLL 이남 해상으로 떨어지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북한 서남전선사령부는 이날 오전 우리 해군 2함대에 전화통지문을 보내 NLL 인근 해상 7개 지점에 해상사격구역을 설정, 이날 중 사격훈련을 하겠다고 통보했다.

 북한은 NLL 인근 장산곶과 옹진반도, 강령반도의 해안가를 비롯한 서해 기린도,월내도, 대수압도 등에 해안포 900여 문을 배치해 놓고 있다.

 해주 일원에 배치된 해안포만 100여 문에 이른다.

 해안포는 사거리 27km의 130mm, 사거리 12km의 76.2mm가 대표적이며 일부 지역에는 사거리 27km의 152mm 지상곡사포(평곡사포)가 배치되어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