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8-19 03:03 (월)
애플, '지구의 날' 광고서 삼성 은근히 '조롱'
애플, '지구의 날' 광고서 삼성 은근히 '조롱'
  • 연합
  • 승인 2014.04.23 2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애플이 '지구의 날'(4월 22일)을 맞아 삼성전자를 은근히 조롱하는 광고를 냈다.

 애플은 22일(현지시간) 미국·영국 등의 주요 일간지들에 "우리는 모든 회사가 이런 아이디어를 베끼기를 바랍니다"라는 제목이 달린 뒷면 전면광고를 냈다.

 이 광고에서 애플은 "우리가 다른 업체들에게 우리를 모방하라고 실제로 권유하는 분야가 하나 있다"며 "왜냐 하면 모든 사람들이 환경을 중요하게 생각하면 우리 모두가 득을 보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애플은 또 이 회사의 모든 데이터 센터가 100% 재생가능 에너지로 가동되며 제품에서 독성물질을 제거했다는 점을 소개하면서 다른 회사들도 그렇게 하기를 바란다고 강조했다.

 광고에는 애플 데이터 센터에 설치된 초대형 태양광 발전 시설의 사진이 실려 있다.

 이 광고는 애플이 삼성전자를 상대로 낸 제2차 특허침해 손해배상청구소송의 1심 재판이 새너제이 소재 미국 연방지방법원에서 열리고 있는 가운데 나왔다.

 애플은 재판에서 "삼성전자가 아이폰과 아이패드를 베꼈다"고 주장해 왔다.

 이 때문에 애플이 자사의 친환경 정책을 홍보하는 동시에 삼성전자의 독창성을 은근히 비하하려는 의도로 이번 광고를 냈다는 관측이 나온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