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09-22 16:50 (토)
北, '서해 NLL 인근 해상 2곳서 오늘 사격훈련' 통보
北, '서해 NLL 인근 해상 2곳서 오늘 사격훈련' 통보
  • 연합
  • 승인 2014.04.29 2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연평도·백령도 인근 NLL이북 해상…軍, 대비태세 격상 / 軍 "포탄 NLL이남 낙하시 강력대응"…선박대피 등 안전조치

북한이 서해 북방한계선(NLL) 인근 해상2곳에서 29일 사격훈련을 실시하겠다는 방침을 우리측에 통보했다.

 합참은 이날 "북한군 서남전선사령부가 오늘 오전 8시52분께 우리 해군 2함대사령부로 전통문을 보내 NLL 인근 사격훈련 계획을 알려왔다"고 밝혔다.

 북한이 통보한 내용은 이날 중 백령도 동방지역인 월래도 지역과 연평도 서북방지역인 장재도 등 NLL 이북 2개 지역에서 해상 사격훈련을 실시한다는 내용인 것으로 전해졌다.

 합참은 "우리 군은 북한이 통보한 사격훈련 지역이 비록 NLL 이북이기는 하나 주민·선박의 안전을 위해 사격훈련 구역 인근으로의 접근을 통제하는 등 안전조치를 실시했고 북한에는 NLL 이남으로 사격하면 강력히 대응할 것임을 통보했다"고 밝혔다.

 합참은 또 "우리 군은 북한의 사격훈련 여부와 낙탄 지역을 예의주시하고 있으며, 만반의 대비태세를 갖추고 있다"고 강조했다.

 군 당국은 북한의 NLL 인근 해상사격훈련에 대비해 위기조치반을 가동했고 대비태세를 격상했다.

 합참의 한 관계자는 "해당 지역의 감시를 강화하는 한편 주변 전력에는 만일의 사태에 대비하도록 했다"고 전했다.

 북한군은 백령도와 연평도 북방 지역의 해안포를 개방한 것으로 알려져 조만간 해상사격이 실시될 것으로 예상된다.

 북한은 지난달 31일에도 우리측에 NLL 인근 북측 해상으로 사격훈련을 한다고 통보한 이후 당일 낮부터 실제 사격훈련을 실시했다.

 당시 북한이 발사한 포탄 중 100여발이 NLL 이남에 떨어지자 우리 군은 NLL 인근 북쪽 해상으로 300여발의 대응사격을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