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09-22 16:50 (토)
미군, 시리아 내 IS 공습
미군, 시리아 내 IS 공습
  • 연합
  • 승인 2014.09.24 2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요거점 50여곳…사망자 속출

미국이 일부 아랍 동맹국들과 함께 개시한 공습으로 이슬람 극단주의 무장세력인 ‘이슬람국가’(IS)의 시리아 내 주요 거점 50여곳이 공격 받았다고 시리아인권관측소(SOHR)가 23일(현지시간) 밝혔다.

영국에 본부를 둔 SOHR는 현지 활동가들의 보고를 토대로 이번 공습은 락까와 데이르에조르에 집중됐다고 전했다.

시리아 북부 락까는 IS가 수도라고 자처한 도시로 20여곳이 공격을 받아 IS 조직원 20명 이상이 사망했다.

동부의 데이르에조르 주는 시리아 최대 유전지역이자 이라크와 접경한 전략적 요충지로 30곳에 공습이 이뤄졌다.

SOHR는 데이르에조르 아부카말 지역의 IS 본부 등 22곳에 전투기와 미사일 공격이 이뤄져 IS 고위 지도부가 사망했으며 데이르에조르시 외곽의 훈련소 등 8곳도 공격을 받았다고 말했다.

SOHR는 시리아 북서부 알레포 일부를 장악한 알카에다 연계 반군인 알누스라전선도 이날 공습을 받았다고 밝혔다.

SOHR는 이번 공습으로 알누스라전선 조직원과 민간인 8명이 사망했다고 덧붙였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