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09-25 00:07 (화)
법랍 25년 이상 스님도 자격시험 본다
법랍 25년 이상 스님도 자격시험 본다
  • 문민주
  • 승인 2015.01.07 2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계종, 4월 제1급 승가고시 예정

법랍 25년 이상인 스님들도 제1급 승가 고시를 거쳐야 주요 지도자 직책을 맡을 수 있게 된다.

조계종은 오는 4월 10일 제1급 승가 고시를 시행할 예정이라고 6일 밝혔다. 종단 사상 처음으로 시행되는 이번 시험 대상자는 구족계를 받은 지 25년 이상 된 스님 가운데 2급 승가 고시를 통과한 스님들로 80여명으로 추산된다.

2, 3급 시험은 필기시험과 면접 전형으로 치러지지만, 조계종 측은 1급 시험이 올해 처음 실시되는 점 등을 고려해 이번 시험에 한해 면접 형태만으로 시험을 진행할 예정이다.

1급 시험을 통과하면 종덕(宗德) 법계가 주어지고, 본사 주지 등 주요 지도자 직책을 맡을 수 있게 된다. 이후 법랍 30년이 지나면 종회 추천으로 원로회의 심의 등을 거쳐 총무원장 등이 될 수 있는 종사(宗師) 법계를, 40년이 지나면 대종사(大宗師) 법계를 받을 수 있게 된다.

조계종은 지난 2001년 법랍 10년 이상의 스님을 대상으로 사찰 주지를 맡거나 도제를 둘 수 있는 자격을 부여하는 3급 승가 고시를 처음 정례화 했다. 이후 14년 만에 1급 승가 고시까지 치르게 됐다.

승가 고시 실시는 승려 자격 관리를 강화하기 위한 것으로, 고려와 조선시대에 존재한 승과(僧科)제도를 현대에 맞게 계승한 것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