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09-26 19:46 (수)
신년 재무 설계, 은퇴플랜 우선돼야
신년 재무 설계, 은퇴플랜 우선돼야
  • 기고
  • 승인 2015.01.14 2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작이 반이라는 말처럼, 새해가 엊그제 시작한 것 같은데 벌써 열흘이상 지났다.

전년도 재무 설계 성적표는 몇 점일까? 전년도의 재무 설계를 바탕으로 신년 계획 수립을 위해 모니터링하는 과정이 필요하다.

2014년은 대·내외 변수가 많았던 해로, 투자수익률 성적이 만족할 수준은 아니었다.

국제유가는 하락하고 글로벌 경기 둔화 우려로 해외펀드와 국내펀드의 수익률이 동반하락하고 있는 상황이다.

따라서 금융소비자들도 상품선택에 대한 폭을 넓히고, 금융 정보에 관심을 갖고 자금설계에 대한 계획을 세워야 한다.

계획수립을 한다면, 첫 번째로 본인의 우선적인 재무목표를 세우는 일이 중요하다.

그 중에 미룰 수 없는 하나가 은퇴설계이다. 평균수명이 점점 증가함에 따라 100세 장수를 전제로 한 은퇴플랜을 우선적으로 설계해야 한다. 은퇴 후 매달 생활비를 만들어주는 구조에 중점을 두고 연금플랜을 세워야 한다. 그리고 그 재무목표를 가족과 공유해야 한다.

수입이 한정되어 있기 때문에 가족들이 함께 동참해서 소비에 대한 점검을 하고, 재무목표에 맞게 소비패턴을 조정하는 과정이 필요하고, 주기적으로 가족들과 재무목표에 대한 모니터링 과정이 필요하다.

둘째는 항상 수익률을 고려해서 투자하는 습관을 갖는 것이 필요하다.

계획수립을 하면서 기대수익률에 대한 목표를 설정하는 것도 필요하다. 또한, 금융환경이 급변함에 따라 한번 세운 포트폴리오를 계속 유지하기 보다는 중간 점검을 통해 시대 흐름에 맞게 수정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이때 주의할 점은 베이스 상품에 대해서는 전문가의 상담을 통해 신중하게 수정하는 과정이 필요하다.

셋째는 자신의 투자성향에 따른 상품을 결정하는 일이다.

금융상품이 다양해 상품을 고르는 일이 무척 고민되는 사항일 것이다.

수익률을 고려하면 위험이 따르고, 안정성을 고려하면 수익률이 뒷받침 되지 않기 때문이다. 그러나 상품선택은 사실은 아주 단순하다. 자신의 위험감수 수준을 고려해서 상품선택을 한다면 후회할 가능성이 낮아진다.

NH농협은행 전북본부 차장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