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09-22 16:50 (토)
전북 '청년고용률' 최근 4년간 꾸준히 증가
전북 '청년고용률' 최근 4년간 꾸준히 증가
  • 연합
  • 승인 2015.01.20 2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4년간(2011∼2014년) 전북 도내 청년 고용률이 증가하면서 청년 실업률은 감소하는 등 청년 고용시장이 긍정적으로 작용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지난 4년간 청년 고용률과 청년 실업률을 조사한 통계청 국가통계포털(KOSIS) 자료를 분석한 결과다.

 20일 전북도에 따르면 전북의 청년 고용률의 경우, 2011년 전국 평균과 11.3%포인트의 큰 격차를 보였으나, 그간 청년 일자리 정책을 꾸준히 추진한 결과 지난해에 는 5.3%포인트로 격차가 줄었다.

 실제로 지난 4년간 전국 평균 고용률이 39∼40%에서 제자리걸음을 했지만 전북은 2011년 29.2%에서 2012년 32.6%, 2013년 34.7%, 2014년 35.4%로 꾸준히 증가했다. 이강오 전북도 일자리경제정책관은 "청년과 기업간 취업을 알선하는 '청년취업지원사업'을 꾸준히 추진한데다 청년취업아카데미, 산학관커플링사업, 지역맞춤형 일자리사업 등 청년 구직자에게 일자리를 찾아주기 위한 사업을 적극적으로 펼친 결과"라고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