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09-18 20:09 (화)
SBS '펀치' 마지막회에서 수차례 화면정지 방송사고
SBS '펀치' 마지막회에서 수차례 화면정지 방송사고
  • 연합
  • 승인 2015.02.17 2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BS TV 월화드라마 '펀치'가 17일 마지막 회에 서 화면이 정지되거나 튀는 방송사고를 잇달아 냈다.

 이날 밤 10시부터 방송된 '펀치' 19회는 3차례 방송 사고를 일으켰다.

 이태준(조재현 분)과 조강재(박혁권)가 선고받는 장면에서 소리가 튀었고 신하경(김아중)이 딸과 바닷가로 가는 장면에서는 화면이 정지되면서 "방송사 사정으로 정규방송 대체 영상을 보내드린다"는 자막이 화면 하단에 등장했다.

 이어 엔딩 장면에서도 다시 한 번 화면이 정지해 시청자를 어리둥절하게 만들었다.

 '펀치'는 잇단 반전으로 끝까지 긴장감을 놓치지 못하게 했던 터라 마지막회에 서 잇달아 흐름이 끊기자 시청자들의 원성이 높았다.

 온라인에서는 이러한 방송사고에 대한 비난이 이어지는 가운데 "'펀치'가 방송 사고로 시청자들에게 '펀치를 날렸다"는 누리꾼들의 우스갯소리까지 나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