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10-15 22:02 (화)
흐르는 물처럼-생명의 순환
흐르는 물처럼-생명의 순환
  • 기고
  • 승인 2015.04.08 2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송필용 作. 흐르는 물처럼-생명의 순환, 259×162cm, 캔버스에 유채, 2004.
물의 꽃은 폭포일 것이다. 거대한 자연에서 느끼는 숭고의 감정을 부드러운 붓질을 반복하면서 전통화법을 자기화해서 감성적으로 표현했다.

△화가 송필용은 KIAF, 서울아트페어, 구성과 중심, 한국모더니즘-시선의 확장과 공존, 진경 그 새로운 제안전 등에 출품했다.

작품 안내= 이문수(전북도립미술관 학예연구팀장)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