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09-25 00:07 (화)
전주 KCC 3년7개월 만에 5연승
전주 KCC 3년7개월 만에 5연승
  • 연합
  • 승인 2015.10.07 2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 상대 홈 경기 73-58 승

프로농구 전주 KCC가 3년7개월 만에 5연승을 내달렸다.

추승균 감독이 지휘봉을 잡은 KCC는 6일 전주체육관에서 열린 2015-2016 KCC 프로농구 정규리그 인천 전자랜드와 홈 경기에서 73-58로 이겼다.

최근 5연승의 KCC는 6승3패, 단독 2위로 정규리그 1라운드를 마쳤다. 1위 고양 오리온(8승1패)과는 2경기 차다.

KCC가 정규리그 5연승을 거둔 것은 2012년 3월4일 이후 3년7개월 만이다. 날짜로 따지면 1천311일 만이다.

반면 최근 2연패를 당한 전자랜드는 5승4패가 되면서 울산 모비스와 함께 공동 3위로 한 계단 밀려났다.

1쿼터 초반 4-13으로 끌려간 KCC는 국가대표로 아시아선수권대회에 나갔다가 팀에 복귀한 김태술이 교체 투입되면서 반전의 계기를 마련했다.

3일 중국 후난성 창사에서 끝난 아시아선수권대회에 나갔던 국가대표 선수들은 이날 경기부터 출전할 수 있게 됐다.

이날 시즌 첫 경기를 치른 하승진(9점·9리바운드), 김태술(6점·4스틸·3리바운드·2어시스트)이 비교적 무난한 경기력을 발휘한 KCC는 2라운드 이후 전망도 밝혔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