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09-20 19:06 (목)
英외무장관 "한국 자제해야"…확성기 재개 우려 표명
英외무장관 "한국 자제해야"…확성기 재개 우려 표명
  • 연합
  • 승인 2016.01.08 2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해먼드, 확성기 대응 논평요구에 "단지 北 꾐에 빠지는 일"

영국 외무장관이 한국의 대북 확성기 방송 재개와 관련, 한국 정부에 자제를 촉구했다.

 필립 해먼드 영국 외무장관은 8일 미 해군 7함대가 있는 요코스카(橫須賀)항에 서 로널드 레이건호를 시찰한 뒤 기자회견에서 북한의 '수소탄' 실험에 한국 정부가 확성기 방송으로 대응한 것을 어떻게 보느냐는 질문에 "단지 (북한의) 미끼에 넘어가고 있다"라며 "한국과 지역의 다른 국가들에게 자제력을 발휘하기를 촉구한다"고 말했다.

 해먼드는 한국 정부가 북한의 "무책임하고 도발적인 행동"에 대응하려는데 대해이해를 표하면서도 "우리는 북한보다 더 커야 한다"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이어 "우리가 한국의 자제력 발휘를 원한다면 우리는 더 효과있는 대북 제재가 되도록 북한에 대해 행동을 취할 준비가 돼 있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한국 군은 북한의 제4차 핵실험에 대한 대응 조치로 8일 정오를 기해 최전방 11곳에서 대북 확성기 방송을 재개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