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11-18 18:00 (일)
유엔 안보리, 대북 제재 결의안 만장일치 채택
유엔 안보리, 대북 제재 결의안 만장일치 채택
  • 연합
  • 승인 2016.03.02 2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유엔 안보리가 초강력 대북 제재안을 결의하기로 예정된 1일 오후 중국과 북한을 연결하는 중국 단둥의 압록강대교가 조용한 모습을 보이고 있다. 연합뉴스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안보리)가 1일 오후 3시(현지시간·한국시간 2일 오전 5시) 북한의 4차 핵실험과 장거리 로켓(미사일) 발사에 따른 새로운 대북 제재 결의안을 채택할 예정이다.

북한이 핵실험을 강행한 지난 1월 6일 이후 56일 만에 전례 없는 국제 사회의 초강경 제재가 이뤄질 전망이다.

유엔 주재 한국대표부는 현지시간 지난달 29일 “전 안보리 이사국이 합의한 대북 제재 결의 초안(블루텍스트)이 오늘 밤 회람됐다”며 “내일(3월 1일) 오후 3시 안보리 전체회의가 개최돼 이 결의안이 채택될 예정”이라고 밝혔다.

한국 대표부 관계자는 “러시아를 포함한 안보리 이사국 15개국이 모두 합의했다”라고 말했다.

AFP와 로이터 통신도 외교 소식통을 인용해 안보리의 회의 일정을 전하면서 15개 이사국이 제재 결의안에 대해 표결을 한다고 보도했다.

안보리 회의 후에는 한국·미국·일본 등 3개국의 유엔 주재 대사가 공동 브리핑을 하고 결의 내용을 발표할 것으로 알려졌다.

지난달 25일 공개된 대북 결의안에 대해 안보리 15개 이사국의 합의가 이뤄짐에따라 제재안은 만장일치로 채택될 것으로 보인다.

특히, 충분한 시간을 갖고 제재안을 검토하겠다며 제재안의 ‘신속 처리’에 제동을 걸었던 러시아가 찬성 의사를 밝힌 점이 주목된다.

다만 미국과 중국 합의로 만들어진 제재안 초안에서 일부 사항이 약간 바뀌었다(minor changes to the text)고 로이터통신은 보도했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